• 전체 9 |
  •  페이지 2/2
우리의 TOPCIT, 말레이시아 진출!

2018.07.30

971

인기글

TOPCIT, 필리핀·태국·몽골·베트남 이어 말레이시아 진출 - TOPCIT,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프르 대학에서 시범평가 실시 - 말레이시아 고등교육부 등과 협력하여 확대 시행 추진 -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센터장 석제범, 이하 IITP)는 아시아 국가 중 5번째*로 말레이시아에서 대한민국 SW역량평가제 제도인 TOPCIT 시범평가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 TOPCIT 아시아 시행국가 : 태국, 몽골, 필리핀, 베트남 □ 말레이시아 디지털 인력양성 비영리재단인 MIF*의 요청에 따라 추진된 이번 평가는 7월 25일(수) 말레이시아 수도에 소재한 쿠알라룸프르** 대학에서 SW전공 대학생 46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국내와 동일한 CBT(컴퓨터기반시험) 방식으로 치러졌다. * Malaysia Infocomm Foundation : 말레이시아 디지털 인력양성 추진 비영리재단 ** Universiti Kuala Lumpur : 말레이시아 고등교육부에서 “Excellent University”로 인증한 대학(’02년 설립, 학생 수 2만명) o 평가를 준비한 말레이시아 MIF 랄지 라티브 회장은 “지난 2017년부터 TOPCIT을 말레이시아에 도입하기 위해 한국에 협력을 요청해 왔으며, 이번에 그 결실을 맺어 기쁘다. 향후「말레이시아 디지털 인력양성」핵심으로 TOPCIT을 활용하여 말레이시아 SW인력 역량의 획기적인 개선을 추진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 향후 과기정통부와 IITP는 말레이시아 MOHE* 및 MIF와의 MOU 체결 등을 통해 지속적 협력 기반을 마련하고, 내년부터 본격적인 말레이시아 평가 시행은 물론 자체 활용을 위한 기술지원도 진행할 예정이다. * MOHE(Ministry of Higher Education) : 고등교육부(대학교육 등 담당부처) □ IITP 석제범 센터장은 “아시아의 많은 국가들이 TOPCIT에 지속적인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는 TOPCIT이 해외에서도 유사제도를 찾기 어려울 정도로 산·학 간의 SW인력 미스매치 해결을 위한 평가 제도로 인정받기 때문이다”며 “향후 TOPCIT을 통해 SW분야에서도 한류 확산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 지난 25일 과기정통부·IITP가 주관하는 말레이시아 TOPCIT 시범평가에서 응시자들이 CBT 방식으로 시험을 치르고 있다.